공매도 뜻 100%이해하기

공매도 뜻 100%이해하기

공매도 뜻 100%이해하기위해 알려드립니다. 경제 신문이나 인터넷 기사를 보면 셀트리온 주가가 공매도로 인해 오르지 못한다. 에코프로 주가가 급등하면 공매도 세력이 누른다등 개인투자자에게는 주적같은 존재로 알려져 있습니다. 공매도를 100%이해하여 공매도 투자방법에 대한 이해와 논리를 설명하겠습니다.

공매도 뜻 100%이해하기

1. 공매도란?

공매도란 투자자 다른 투자자로 부터 주식을 빌려 주가가 하락 할 것이라는 기대를 갖고 시장에 매도하는 거래 전략을 말합니다. 투자자는 빌린 주식을 더 저렴한 가격에 재 구매하여 값음으로써 그 차익 만큼을 이익으로 방식이다.

예시) A라는 기업의 주가가 1만원이다. A기업의 주가가 하락 할 것을 예측하여 가지있지 않지만 금융회사로 부터 A회사의 주식 빌려 판매한다.

1만원 주가에 주식을 팔았다면 1만원이라는 현금이 생긴 것인데, 몇 일 뒤 A기업의 주가가 6천원까지 하락하여 다시 6천원에 그 주식을 매수하여, 금융회사에 다시 값는 방식으로 수익을 창출한다.

주가가 하락했을 때 공매도 수익구조

  • A기업 주가 : 10,000원
  • A기업 주가 매도 : 현금 10,000원 (주식 1주 대여하여 매도)
  • A기업 주가 1주일 뒤 하락 :  6,000원
  • A기업 주가 6,000원 일때 1주 매수 대여상환
  • 투자자 이익금 : 10,000-6,000 = 4,000원

10,000 – 6,000 = 4,000 위 방식대로 투자하였을 때 1주당 4,000원이라는 수익금 생김 샘이다.

위 내용에서 중요한 점 투자자는 A기업의 주식을 보유하지않았음에도 불구하고 팔 수 있다는 점이다.

그러나 반대로 주가가 상승한다면 그만큼 손해를 입는 방식이다.

주가가 상승했을 때 공매도 손해 구조

  • A기업 주가 : 10,000원
  • A기업 주가 매도 : 현금 10,000원 (주식 1주 대여하여 매도)
  • A기업 주가 1주일 뒤 상승 :  14,000원
  • A기업 주가 14,000원 일때 1주 매수 대여상환
  • 투자자 손실금 : 10,000-14,000 = -4,000원

2. 공매도의 대표적 사건

  • 2021년 미국 주식 시장 Gamestop 및 Reddit short squeeze

2021년 GME 공매도 사건은 월스트리트의 헤지펀드들이 게임스탑 주식을 공매도한 것을 시작으로, 소액 투자자들이 게임스탑 주식을 매수하여 주가를 폭등시키는 사건입니다. 이 사건은 월스트리트의 불공정 거래 관행에 대한 소액 투자자들의 저항으로 여겨지며, 금융시장에 큰 파장을 미쳤습니다.

게임스탑은 미국의 게임 소매업체로, 2021년 초에는 경영난으로 인해 주가가 크게 하락했습니다. 이에 월스트리트의 헤지펀드들은 게임스탑 주식을 공매도하기 시작했습니다. 공매도는 주식을 빌려서 팔고, 나중에 더 낮은 가격에 매수하여 이익을 얻는 투자 전략입니다.

헤지펀드들은 게임스탑의 주가가 계속 하락할 것으로 예상하고 공매도를 했습니다. 그러나 소액 투자자들은 헤지펀드의 공매도에 반발하여 게임스탑 주식을 매수하기 시작했습니다. 소액 투자자들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정보를 공유하고, 게임스탑 주식을 매수하자는 운동을 벌였습니다.

소액 투자자들의 매수로 게임스탑의 주가는 폭등했습니다. 2021년 1월 28일에는 게임스탑의 주가가 최고 500달러까지 치솟았습니다. 이에 헤지펀드들은 막대한 손실을 입고, 일부 헤지펀드는 청산되었습니다.

GME 공매도 사건은 월스트리트의 불공정 거래 관행에 대한 소액 투자자들의 저항으로 여겨지며, 금융시장에 큰 파장을 미쳤습니다. 이 사건은 월스트리트의 규제 강화로 이어졌으며, 소액 투자자들의 권익에 대한 인식을 제고했습니다.

  • 2021년 한국 주식 시장 셀트리온 공매도 사건

셀트리온 공매도 사건은 2021년 10월부터 2022년 3월까지 발생한 공매도 사건입니다. 이 사건은 셀트리온의 주가가 공매도로 인해 급격하게 하락한 사건입니다.

셀트리온은 대한민국의 바이오 의약품 기업입니다. 셀트리온은 2010년대부터 급성장하여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바이오 기업이 되었습니다. 셀트리온의 주가는 2019년에는 최고 30만원까지 치솟았습니다.

그러나 2020년부터 셀트리온의 주가는 하락세로 돌아섰습니다. 셀트리온의 주가 하락에는 여러 가지 요인이 작용했습니다. 첫째, 셀트리온의 주요 제품인 램시마의 특허 만료가 임박했습니다. 둘째,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바이오 의약품의 수요가 감소했습니다. 셋째, 셀트리온의 공매도 규모가 증가했습니다.

2021년 10월부터는 셀트리온의 주가가 급격하게 하락했습니다. 셀트리온의 주가는 2022년 3월에는 10만원까지 하락했습니다. 셀트리온의 주가 하락은 공매도에 의해 주도되었습니다.

공매도는 주식을 빌려서 팔고, 나중에 더 낮은 가격에 매수하여 이익을 얻는 투자 전략입니다. 공매도를 하는 투자자는 주식의 가격이 하락할 것으로 예상합니다. 공매도는 주가 하락에 기여할 수 있습니다.

셀트리온의 공매도는 몇몇 헤지펀드에 의해 이루어졌습니다. 헤지펀드들은 셀트리온의 주가가 하락할 것으로 예상하고 공매도를 했습니다. 헤지펀드들은 셀트리온의 주가 하락에 따라 막대한 이익을 얻었습니다.

셀트리온 공매도 사건은 공매도가 주가 하락에 미칠 수 있는 부정적인 영향을 보여주는 사건입니다. 셀트리온 공매도 사건은 공매도 규제 강화의 필요성을 제기하는 사건이기도 합니다.

이러한 사건은 공매도와 관련된 잠재적인 위험과 보상을 보여줍니다. 공매도는 시장에 유동성을 제공하고 가격 발견을 위한 도구 역할을 할 수 있지만 적절하게 규제되지 않으면 시장 변동성에 기여하고 시스템적 위험을 초래할 수도 있습니다. 공매도는 시장 역학, 투자자 보호 및 규제 보호 장치의 필요성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지속적인 논쟁과 함께 논란의 여지가 있는 관행으로 남아 있습니다. 공매도 투자는 충분히 공부를 하고 진행하길 바랍니다.

Leave a Comment